카테고리: 대출뉴스

대학생 ‘인터넷 대부광고’ 기승

어린 신용불량자의 양산

일부 대부업체들이 대학생 고객을 유치하기 위해 인터넷 광고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지난해 절반으로 줄어들었던 대부업체 대학생 대출이 다시 늘어날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대부업체와 대부중개업자 등이 인터넷에 게시한 대학생 대출 관련 광고 글들이 수 십 건에 이르고,
상반기에만 게시된 광고 글이 수백 건에 이를 것으로 추정됩니다.

무분별한 대출, 왜 막지 못하는가?

최근 수년 간 대학생들이 학자금, 생활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대부업체에서 고금리로 대출을 받은 후
이를 상환하지 못하고 신용불량자가 되는 사례들이 늘고 있습니다. 금융감독원에서 대형 대부업체를 중심으로
협약을 통해 대학생들의 무분별한 대출을 막았지만 최근 중소 대부업체, 대부 중계업자 등을 중심으로 대학생들을 현혹하여
고금리로 대출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들은 대학생들에게 인터넷, 스마트폰 등 다양하게 접근하여
부모 동의 없이 대출해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한 대부업체는 “부모 동의 없이 본인의 신용으로 원래 누구나 가능하다”라고
설명하고 또 다른 업체도 ”부모 동의없이 가능하여 휴학생도 가능하다” 라고 설명 하여 대학생들을 쉽게 속이고 있습니다.

대학생 대출, 무엇이 문제인가?

이렇게 무분별한 광고로 대학생들을 모집하는 대부업체들은 고금리로 대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일부 업체들은 경제를 잘 모르는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금리가 낮아 보이도록 월 1.5 ~ 3.2%의 금리를 적용한다고 현혹하고 있지만
이 월간 금리는 수개월이 지나면 눈덩이처럼 불어날 수 있어 딱히 수입이 없는 대학생들에겐 신용불량자로 가는 지름길입니다.

전문가들은 대학생들을 현혹할 수 있는 과장 광고들에 대해서 지속적인 단속이 필요하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또 대학생들도 한국장학재단(www.kosaf.go.kr), 사회연대은행(www.bss.or.kr) 등 저금리 학자금 대출을 활용하고
대출 전에 공인된 전문기관의 금융상담을 받는 것이 올바른 선택입니다.

인터넷신용대출, 직장인과 자영업자에게 인기

신속하고 편리한 인터넷대출

제2금융권에서는 직장인신용대출과 자영업자대출 등 각종 신용대출과 함께
고금리를 저금리로 갈아탈 수 있는 대환대출을 인터넷으로 제공하고 있어 화제입니다.

저축은행 대출의 경우 지점을 방문하지 않고도 당일대출이 가능하며,
신용조회 기록이 남지 않는 가승인방식을 통해 대출서류를 준비하지 않고도 대출금액과 금리를 알 수 있고,
이러한 장점으로 바쁜 직장인과 사업자금대출이 필요한 자영업자 고객이 많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까다로운 금융권의 대출조건이 한 몫

매달 고정적인 수입이 있는 직장인들도 대출을 받기가 쉽지 않은 현재,
오랜 경기침체로 인해 대출 연체율이 높아지면서 금융권의 대출조건이 까다로워졌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자금이 급하게 필요한 직장인들은 저축은행 신용대출로 눈길을 돌리고 있습니다.
저축은행 신용대출은 시중은행에 비해 대출 절차가 복잡하지 않은 것이 장점입니다.
인터넷 사이트를 이용해 대출진행이 가능하고, 접수 당일 즉시 대출이 가능해 직장인들이 수요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대출금리와 대출금액을 쉽고 빠르게 확인 할 수 있고, 불법 사금융과 달리 정식 제도권 금융기관이라는 점에서 안심하게 이용이 가능”

신용대출 시 주의할 점

직장인과 자영업자는 생활자금이나 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대출을 알아보는 일이 많습니다.
그러나 섣부른 대출상담은 개인신용이나 금전적인 면에서 손해를 볼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무엇보다 ‘안전하게’ 대출 받는 것이 가장 중요, 이를 위해 대출을 받을 땐 상환부담이 부담스럽지 않도록 자금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개인적으로 지레짐작하지 말고 먼저 주거래은행에 방문해 대출에 대한 상담이 우선적으로 이뤄져야 합니다.
직장인의 경우 급여이체하는 은행, 또는 적금을 들고 있는 은행 또 개인사업자 경우엔 입출금이 많은 계좌의
은행이나 적금을 가입하고 있는 은행을 주거래 은행이라 생각하면 됩니다.

상담 후 은행에서 대출이 불가하면 제2금융권을 알아봐야 합니다.
이때 무작위로 오는 문자메시지나 전화를 받고 상담해서는 절대 안됩니다.